매쌀롱. 아침시장

홈 > 여행기/사진 > 여행사진
여행사진

매쌀롱. 아침시장

망고찰밥 10 369

매쌀롱. 아침시장.

4d5f6c62a75a3976117c66dd859d8dceac654203.jpg

2024년 1월 중순.

아침 6시 30분. 해뜨기 30분 전.200d45caa966081057680f2e22dc727341e162f1.jpg

아카게스트하우스 앞 어두운 길. 100미터. 가끔 오토바이가 빠르게 지나가기 때문에 핸드폰 전등을 켜서 발 아래를 비추어 서로 잘 보이게 하는게 좋습니다.

144679053e4bdf8817aaa7f4b9f379165df3087f.jpg

352bf9c2e4675892d0635879faf8372175db68e9.jpg
23035982d73298ce5c8c50efcc6f449b4b30cf64.jpg
a732fe4bdb637a94eb1fade9302e029e0c966d79.jpg
df5d34821d36ee44a84d1949f389c9d4c46ad4d8.jpg


a669918f3b5bafd5368323efd5504dc20214c506.jpg

6f14699295b19ffd6fe13981d845077476ccd9ed.jpg


6489b566e62a8ae4af4efc88f429c52f5a85cabf.jpg



골목에 있는 빠통꼬 아저씨.

몇년전에는 두유가 거의 다 식었는데 이번에는 전기보온병으로 뜨끈뜨끈했습니다. 다른 빠통꼬 가게도 다 뜨끈뜨끈했습니다.

c621ca245db5e89034b20bcfe75d2243576681ba.jpg


빠통꼬 2개 + 따끈따끈한 두유 1잔 = 10밧의 즐거움.

b6fc85a6848b84723499dc55a4693c90ece12d32.jpg

302894c8c7cd7489070c1a46109bf5488461cc3b.jpg


da66a68290e58aa58d8c2ce826b8bbd6f3035789.jpg


40d7e5ea56517d012080fdfc24a52e34aef9e373.jpg
b7d0f381b9743aa7e9d1ddee721223bfe0249858.jpg
5b0296dff739c67a7972dfdaaf820829f89feede.jpg
b841b94bca1524a46005b63e968b503182c77ab5.jpg
85b7fa4a8a8ef783b6f08db1d685bb3565908042.jpg
f6fcf8e44e6d79e84d6351b85cb30e016d978ca7.jpg
7b878f649f8bc1358f84e5637cc7f0e08fe62314.jpg
0543b30d39c5fa2e8eddc79e9310b1ad594b984b.jpg

다음날. 아침 6시 50분.

6949aeeee1c814365b9c15648f2463288320d16b.jpg
faaffe3421484fe74bf8822633f964fd47a977ee.jpg
이건 줄기 먹는 상추인듯. 일명 줄기상추.

fab20ec049ac49458c472111e666b8a6feb35c53.jpg
사모사.

4e2f23d5eec1e61953a63758c7a0a49086e33c80.jpg

찌면서 굽는 빵.

c60f6c9ed73e467a8d1efc7e926d6e7af7ea1028.jpg


뭔가의 풀줄기 삶은 것을 사왔습니다.  찰옥수수맛.

1385958a5b1b5822aaa812919fbe96dd2c63a648.jpg
7f32b495395084569a5e598080986a9209080362.jpg
47c1f87cfdee6938a2d75db0e23c3160eb8b5120.jpg
a1ab5be88b67d62987d2ddb9c1454f98cc03df49.jpg

다음날. 지도에는 아침시장이 새벽 5시부터라길래 더 일찍 가봅니다.

아침 5시 40분. 아직 많이 어두워요.

adfbc561745dedca8754a480f3ceaaec0b23adcd.jpg

986184a1dbf2194090ac57e04eac1f330fb790f0.jpg
94cdab9a0aceb15cceb9b7fa7cf503306bf2cbd1.jpg
fa8e4319c9d82103cae7aaf313c7c8113d189f0b.jpg
84d528204cbadcd3bde24d52dd304f9a5c17ba97.jpg

이제 여기저기서 채소를 싣고와서 장사 준비중,

등에 큰 망태기를 지고 온 아주머니.5ebc63c51e566db452bdf4377e765be3f491d4fc.jpg

등짐을 내리는 아주머니.de2939c2a1146c27ee87c7ff5e2d081b71da334f.jpg
04bf7f370601528e1ada24a22c2d021e1cfb91e9.jpg


dbe1c12233d2c5e296f33e38f410fb5e55f0fc3f.jpg

6990d204ac64b30796a03dcba0742cbe2f82080c.jpg


6b39c1f9ef62d6f6e401a0bf8d151e863de96497.jpg


아내는 망태기를 짊어지고, 남편은 아내를 오토바이에 태워주고 빠통꼬를 대량으로 사서 돌아갑니다. 아침시장 장사를 해야하니 집에 있는 식구들은 빠통꼬로 아침식사를 해결하는 듯.

2cc9f138123e81eaa44249300b6c521c6c537997.jpg
d22cfa6c415fbf130001b113040f86a7b15d11da.jpg
1ceef96e24d46f2cf5b881c3fb532a3b2acb64bc.jpg
오늘은 사모사 구입. 안에는 볶은 감자 + 볶은 양파 + 후추 맛입니다. 한국인에게도 익숙한 재료라 먹기 편안해요.0ee2a59b1cf9d6a87a5a198cead110c243af5f40.jpg


다음날. 아침 7시 20분.

날씨가 많이 흐립니다. 산위쪽에 구름이 덮여 안보입니다.98c49fa38a09e44a4f5f568fd65098c526645979.jpga2b723238bae9679967f8e9a89fc7537696a682b.jpg
상인 시점에서 보는 시장.

7321f04defa5d36fd6ea02ee40b3863e3d49a55e.jpg
84a0cb9f46e75cd22f4a06e5a6909935c118cec6.jpg

코로나 이전과 비교하면 관광객은 거의 없는거나 마찬가지. 중국인 관광객들이 그나마 좀 보이고, 서양사람 두어명.

원래 외국인과는 크게는 상관없었던 시장인듯 합니다. 제법 거래가 있습니다.

십몇년 전에는 아카족 복장의 상인들도 몇명 있었는데 이젠 없네요.


태국여행 하다보면 빠통꼬를 가끔 사먹는데 잘못 걸리면 베이킹 파우더 섞은게 있습니다. 만든 사람은 못느끼니까 넣었겠지만 그거 악취납니다. 매쌀롱 아침시장에서 사먹었던 두 가게의 것은 정상적으로 효모발효한것 같습니다. 두유도 약간 콩비린내도 나는게 직접 만든것 같고요.

10 Comments
울산울주 01.20 01:08  
예전에 요왕님 소개글 보고 언제고 한번 가보고 싶었는데...
정말 맘 먹지 않으면 못 가는 곳이라서리.
이 사진들 보면서
올해 매살롱 가보기로 다시 작심합니다.
망고찰밥 01.20 01:25  
[@울산울주] 가기 어려운 특별한 이유가 있나요?
울산울주 01.21 00:58  
[@망고찰밥] 그냥 멀어서요
방콕에서 치앙라이로 가야하고 또 쏭테우 타고 한참...
매살롱 치앙콩 묶어서 한번 가려함
동쪽마녀 01.20 04:15  
타똔도 매쌀롱도 완전 취향이어서
대중교통 어려워도 무릅쓰고 갈 만 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말씀해주신 연말연시 시즌 잘 피해서 꼭 가보도록 할게요.
태국 북부는 정말이지 겨울 시즌이 최고인 것 같습니다.
아침 저녁 서늘하다 못해 추운 것 매우 중독성 있거든요.
근데 망고찰밥 님, 궁금한 게요.
새벽 시장 가시는 길에 개는 없었는지요?
저 예전 치앙마이에서 아침 일찍 먹을거리 사러 숙소 나섰다가
멍멍이한테 물릴 뻔 한 적 있어서
아직 캄캄한 이른 아침에 걷는 것 되게 무섭거든요.ㅠㅠ
괜찮으셨어요?
타똔에 이어 매쌀롱까지 조곤조곤 보여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망고찰밥 01.21 17:29  
[@동쪽마녀] 며칠동안 돌아다니는 개는 별로 못봤습니다. 그건 뭐 매일 다른 문제겠죠. 제가 개를 딱히 무서워하지도 않아서 신경을 안쓴것 뿐일수도 있습니다.
개들도 여자를 좀더 만만하게 보는 경향이 있습니다.
만약 개가 뒤로 따라 붙으려고 하면 계속 천천히 걸으면서 고개를 자주 뒤로 돌려 확인하면 완전히 달라붙진 않을겁니다.
필리핀 01.20 05:21  
아침시장...저는 주로 쌀국수 먹었어요.
국물이 뜨끈해서 좋더군요^^
망고찰밥 01.21 17:30  
[@필리핀] 약간은 콩비린내 나는 두유도 자연스러운 느낌이라 좋더라고요.
타이거지 01.20 20:06  
매쌀롱 아침 시장은,
하루를 일깨우는 신선함^^!

튀긴 음식을 별로 좋아 하지 않았었는데
아침 시장 빠떵꼬는 맛있더라고요.
쌀쌀한 아침 ..꼬시한 두유와 먹음 천국이지요.

빨간 당근을 손에 드셨길래...

사시지...

벌써 사셔서..끓는 물에 ㅋㅋㅋ

매쌀롱을 뛰댕길 때는 악관절이 좋아서 귀요미 당근을 칼로 대충 긁어서 먹었어요..

당근은 기름에 뽁거나,익혀 먹는것이 좋타네요^^!

매싸롱에서 식당가면 산지에서 나는 버섯뽁음을
주로 시켜 먹었는데..맛났어요.

건강 음식 마니 드시고^^!
눈도 마음도 정화되는 매쌀롱이시길..
망고찰밥 01.21 17:31  
[@타이거지] 며칠동안 억지로 일어나 아침시장 가느라 잠이 좀 부족했습니다. ㅋ
우유탄쬬리퐁 03.27 10:40  
요기서 아침거리 사다가 아카 게하 테라스에서 경치 감상하면서 식사를 했었는데...아침시장도 예전과 큰 변화가 없네요.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