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콩의 밤이여,

홈 > 여행기/사진 > 여행사진
여행사진

남콩의 밤이여,

향고을 0 314

해는지고,

열아홉살 긴머리 처녀가 지나갔다.

그녀는 인물 출중하고 몸매도 출중하다.

나에게도 저런 딸이있었으면,


난 남콩 선착장에서 혼자 논다.

난 혼자 노는게 좋다.

난 무엇보다도 내가 무한 자유로워 좋다.


6539b203ec9643cfe0ee98ac4d48757275ca5a74.jpg


2b75b472195ee5ad2f6a5cfa19eb6b4c0fe28af9.jpg

0 Comments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