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in-캄보디아-베트남out 적당할까요?

홈 > 묻고답하기 > 묻고답하기
묻고답하기
[다음과 같은 질문은 답변을 듣기가 힘듭니다.]
·  예의 없거나 성의 없는 질문
·  구체적이지 못하고 추상적이거나 뜬구름 잡는 식의 질문
·  각 정보 게시판에서 검색으로 쉽게 찾을 수 있는 질문
·  묻고답하기 게시판에서 반복적으로 나오는 질문
·  다른 사람들도 모르는 질문

[주의사항]
·  질문에도 예의가 있어야 하겠지만 예의 없는 답변 역시 눈쌀을 찌푸리게 합니다.
   답변이 하기 싫은 질문은 그냥 두십시오.
·  현지 유심 사용 중 문의는 충전잔액, 데이터잔량 조회 후 내용 첨부하여 올려주세요.
·  댓글로 호객 행위는 엄금합니다.
·  여행친구찾는 글(투어동행,택시쉐어,단톡,오픈채팅 등등)은 삭제 됩니다.
·  연애 및 성인업소 관련 질문은 금지합니다.
·  1일 2개까지 글쓰기(질문)가 가능합니다. 질문도 신중하게 정리해서 올려주세요~

태국in-캄보디아-베트남out 적당할까요?

세인트신 8 118

안녕하세요?

코로나로 3년동안 역마살(^^) 해결을 못해서 11월쯤 3주정도 동남아 순방(^^)을 하려고 합니다

맨 마지막으로 갔던 곳이 2019년 3월인가...미얀마-태국이었는데...

미얀마도 한번 더 가보고 싶은데...미얀마 시국이...ㅜㅜ

빨리 미얀마에 봄날이 찾아와 편히 방문할수있는 날이 오길 기원합니다

미얀마 사람들 너무 순박하고, 나라 자체가 말로 할 수 없는 평안함이 있는데...


각설하고

동남아중 유일하게 안 가 본 나라가 캄보디아입니다

앙코르 와트는 왠지 안땡기고 지금까지  미지(?)의 나라로 제게는 남겨 져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  기회에 

방콕-캄보디아 남부-베트남 남부의 대장정(?)을 하려고 합니다

5bd00a39efbb9914755d05543559519b112571a7.jpg


일단 생각한 루트는 "방콕in-뜨랏(꼬창)--크롱야이, 참예엄국경- 캄보디아 코콩, 시하눅빌, 켑, 캄폿-프렉착,하티엔국경-베트남 남부(푸꿕, 락자, 껀터-호치민 out"으로 하고


항공권은 인천-방콕, 호치민-인천으로 다구간 발권


태국, 캄보디아, 베트남 남부 해안가를 따라 이동하면서 도시를 상황에 따라 건너 뛸 수도 있고, 휴양지에서는 스노클링등해양 스포츠, 방문도시에서는 현지 시장 돌아 다니면서 맛집, 명소 방문을 하려고 하는데...무리일까요?


1. 태국 입국 시 out ticket 문제
2. 캄보디아 육로 입국 시 out ticket문제

3. 이동간 문제점(로컬 버스등 운송 수단(베트남 슬리핑버스, 라오스에서 태국 갈 때 스피드 보트, 베트남 후에에서 라오스 비엔티안 국경버스등 웬만한 난이도(?) 이동은 경험해봤고 문제 없습니다만 제가 모르는 문제가 있는지)

4. 캄보디아에서 이동 시 주의점(캄보디아는 입국시 웃돈 요구, 달러 사용 바가지, 중국인 급증으로 물 버렸다는 소문. 범죄 많다는 소문을 많이 들어서 지금까지 방문하지 않았는데 걱정됩니다)

5. 3주동안 너무 이동 거리가 긴 것은  아닌지(주마간산 보다 여유있는 여행을 선호 합니다)


며칠째 티케팅을 못하고, 고민하고 있습니다...이게 맞는 여행인지...

(빨리 왕비님께 결재 받아야 하는데...조마 조마)

제 상태는 퇴직한 6학년초반인데, 수영 잘하고, 아직은 체력적으로 문제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팔팔할때 후회없이 많이 돌아 다니자! ^^)


이동 시간이 너무 많고 무리 있는 루트이면 그냥 프놈펜으로 들어가서 시하눅빌로 갈까...

아니면 그냥 태국에서 열흘, 항공으로 호치민 넘어가서 열흘...이럴까...

루트의 반대 방향은 베트남 입국시에는 무조건 아웃티켓을 요구하므로 방콕부터 잡았습니다 


고민되어 우문을  남깁니다...혹시 경험 있으신 분들의 조언 부탁 드립니다


이번 여행 다녀오면 또 생생한? 여행정보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8 Comments
아프리칸 09.21 23:46  
캄보디아를 가시는데 앙코르와트를 안가신다구요?
저는 십몇년전에 앙코르와트를 갔었는데 코로나시국전에 다시 가려고 계획잡았다가 못갔습니다.
앙코르와트는 2~3번은 꼭 가봐야할것 같은 곳이라...
오래전에 시하눅빌이랑 캄폿은 가봤는데 할게 없어서
그때만해도 시하눅빌은 개발진행중이라 그리고 바다도 이쁘지않았구요.
베트남은 패쑤합니다. 아직 못가봐서요^^
세인트신 09.21 23:54  
그런건가요?
이상하게 전 앙코르와트를 가보고 싶다는 생각을 한적이 없는 것 같아요...안가봐서 그런가요?
다음 여행 기회 생기면 가보겠습니다...인생은 길고, 갈곳은 많다~
필리핀 09.21 23:55  
방콕 아란 씨엠립 프놈펜 호치민
이 루트 추천합니다
세인트신 09.22 10:15  
[@필리핀] 조언 감사드립니다...참고하갰습니다...이번에는 왠지 바닷가쪽으로 돌고 싶어져 고민 중입니다
적도 09.22 04:18  
코로나 전에 생각해봤던 코스인데요. 방콕-뜨랏- 코공-시아눅빌  생각만 하고 실행에 옮기지 못한 이유는 당시에도 하루에 한번 운행하는 버스인지 미니밴이 있었는데 일정이 빡세다 싶어서 포기했었죠. 현재는 운행 안하네요 https://www.rome2rio.com/map/Pattaya/Sihanoukville#r/Bus-Minibus/s/3
실제 파타야의 서양인들이 비자런 가는 곳도 시엠립과 가까운 포이펫입니다. 그래서 시아눅빌을 가실 수 있는 쉬운 길은 방콕-포이펫-시엠립- 프놈펜- 시아눅빌 이런 경로가 되겠네요.
 앙코르왓과 그리스 파르테논 신전을 비교하면 개인적으로 앙코르왓이 낫더군요.
태국이나  캄보디아 입국시에 Return Ticket은 요구하지 않을듯 합니다 만약 물어 보시면 호치민-인천간 티켓 보여주시고 상황 설명을 하시면 넘어갈듯
합니다. 까다로운 베트남 입국시 호치민-인천 티켓은 있으시니까 되었구요,
지도 표기 하신대로라면 시아눅빌-호치민인데  코로나로 운행 안할겁니다. 시아눅빌-프놈펜-호치민 이런 코스가 될겁니다.
세인트신 09.22 10:28  
자세한말씀 감사드립니다.
쉽지 않은 코스군요...ㅠㅠ
현지 로칼 교통수단으로도 어려울까요? 뜨랏에서 하루자고...뜨랏에서 국경 넘어 코콩에서 하루 묵고...캄보디아 참예엄 국경에서 코콩까지는 정 안되면 걸어갈만한 거리 더군요...구글 지도상9.6km...배낭메고 걸어갈수 있을듯한데...무리하는 걸까요? 고민해보고 정 안되면 프놈펜이나 시엠립에서 시작해야 할 듯 싶네요...
조언 감사드립니다^^
sin12 09.22 21:23  
캄보디아는 앙코르와트죠, 미얀마를 좋아하셨다면 앙코르와트도 마음에 들어하실겁니다.
덧붙여 2019년 12월의 시아눅빌은 도시자체가 한마디로 거대한 공사장을 방불케했습니다. 중국자본의 대량투입으로 한블록 건너 대규모 빌딩등을 건설하고 있었습니다. 나름 한적한 숙소를 잡았음에도 소음과 먼지 때문에 고생했습니다. 지금은 어떨지... 다녀오시면 후기 꼭 남겨주세요.
세인트신 09.23 01:29  
[@sin12] 미얀마 만달레이 바간은 좋았는데...저도 시하눅빌 중국때문에 공사 많고, 카지노 많이 생겨서 물버렸다는 이야긴 들었었는데요...시하눅빌 보다는 코롱섬 기웃기웃하고 있습니다...다녀오면 상항후기 남기겠습니다...말씀 감사합니다~!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