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소도시여행 - 치앙라이 Chiang Rai 5 - 매 파 루앙, 왓 후어이 쁠라깡, 뽕프라밧 온천

홈 > 여행기/사진 > 여행기
여행기

2020소도시여행 - 치앙라이 Chiang Rai 5 - 매 파 루앙, 왓 후어이 쁠라깡, 뽕프라밧 온천

망고찰밥 10 550

2020소도시여행 - 치앙라이 Chiang Rai 5 - 매 파 루앙, 왓 후어이 쁠라깡, 뽕프라밧 온천

==========

2020. 01. 07 화요일. 매 파 루앙, 왓 후어이 쁠라깡, 뽕프라밧 온천


어제 저녁 탄수화물을 너무 먹어 아침에 몸이 불어난 느낌이 확연합니다. 토스트 안먹고 바나나만 먹어봅니다.

8c9029148bbfd9c66c25f8bfe64ffe4846f2c87b.JPG


오늘은 대중교통이 없는 곳을 방문하기 위해 모터바이크를 렌트하기로 했습니다.

JANSOM HOUSE에서 30m 거리의 자전거, 모터바이크 렌트가게. BED FRIEND라는 숙소 앞입니다.

97d571796e1a3d8354a16998192cd80cd0935e9c.JPG


자전거는 100밧짜리가 보이고, 모터바이크는 200밧, 300밧 있습니다.

d4ad7b64f6589d4c64ae2502488d194c03e8a689.JPG

e6737d338e0038298d33f53d85092ca2c430812f.JPG756d5a64ddf49342527dd9d64e9621d683db1078.JPG4c50205e2af893f0330b2ade390612dca42d5621.JPG헬멧은 앞에 투명창 달린거 쓰고싶은데 없네요.

계약서 쓰고, 여권 맡기고, 바이크 여기저기 구석구석 긁힌곳 사진을 다 찍어둡니다.

88307f311674c5c8b478bbf3a3a1e6fb6d5b0cfa.JPG

f14bb0fffcd2e7f5d334cefe5d104e4e9a70891f.JPG0c7b190a3006c23095431522f88468100a1cc441.JPG안 긁힌 곳이 거의 없어 20장 정도 찍었습니다.

매 파 루앙 이라는 곳을 찾아갑니다. Mae Fah Luang Art and Cultural Park (Rai Mae Fah Luang)

매 파 루앙 위치: https://goo.gl/maps/bR9CuENSjsDAbKuU9

fd6886eed26003402fe02e11a6d6613785707780.JPG

801de1869d72b6bd2397673ede62499d356a2fc2.JPG
입구가 눈에 잘 뜨지 않네요. 입장료 200밧입니다.8e1b3e441d14b0c37bb0c3184461b3f5199012ba.JPG

 41b21a0dc7767e1a4e03d6704d779b3cfb5d1c64.JPG

지도에 빨간 선을 그어주며 빙 둘러가서 주차하라고 하네요.

왼쪽으로 들어가라고? 

1c435539f076722048e60d648ae6b1f120af326a.JPG53b1d5bb3bd09e65694339234840d91c74e3cef2.JPG7a038a9178eeb4d1d32864a17ddedc9fa1d56dba.JPG2bcacf8cce5cfcdc61e2d448fc6cc4c03092fad1.JPG
아주 가까운 길 놔두고 멀리 빙 둘러가게 안내를 해주네요. 주변도 둘러보라는 거겠지요.

연꽃은 이제 모두 질 시기인지 연못도 아름답진 않았습니다.

572aecf263b7274b133eb7686cca1a5512ca0edc.JPG

ed49c03c1c340d39537965a261889f57fdd0054f.JPGdd865b049e2788153428852b32fd122e26ada677.JPGd4137fbfe8ffccf1471d3dd6b1cbb56fb715fc98.JPG89217998735c4d442353af78ce4a937ec4ade17c.JPGfba95b3ce7e31916d8898cd360bf24db33fd9fdc.JPG8112e764432d780eca1d50fce530c69bf1a5c4b2.JPG

어째 관광객이 한명도 안보이네요. 이럴수가 있나?

구글지도 리뷰에는 아름답다는 후기도 있지만 제가 보기에는 그냥 버려진 부잣집터를 보는 듯한 느낌뿐이라 200밧내고 대체 이게 뭐냐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다른 곳의 왕실 정원은 이정도까지 방치하진 않는거 같던데.

다시 바이크를 타고 왔던길을 빙 둘러 입구쪽에 도착했는데 다른 사람들 몇명이 저 도로 막아둔 곳으로 들어가네요. 걸어 들어가면 되는곳 같은데?

edfd2c1fb5b7b3d9de6ba9fe2a2ee6ccc5684c15.JPG

d1922c7bec83e01cb2af6d4db9292622803c8051.JPG

저도 주차해두고 걸어서 저 길로 들어가 봅니다. 아마도 차량 통행만 막은거 같네요.

매표소에서 왼쪽 Entrance 표시 무시하고 그냥 직진하는 길입니다.

이쪽은 주변 관리도 하고있네요.

44b51a7b0307b239f7fbf375130771aa9e6633aa.JPG


여기 뭔가 있네요. 사람들도 좀 보이고요.

4c8842fa18b5487f9f0a0460e29ff5c704df1d94.JPG

c91d5ca352a7f252f07bd78533cf217f3959815e.JPG62744108dd61642b1a5a8e5fec880d46f803c55c.JPG
7340f92ddf8eabf7ecb4e58f23abf450297f059a.JPG
ce41f147ce6829e93c2cf451e906772e0cdd7b09.JPG
df3a1b301c604629ac157c4327fee8a52b72a006.JPG

여기가 주요 관광포인트군요. 모르고 그냥 떠날 뻔 했네요.

왜 이쪽은 통행을 막은 것 처럼 표시해두고 볼것도 없는 엉뚱한 곳으로 가라고 한걸까요?b4b3ab34098c84d0e751bd075bd7a55f6bf84350.JPG

건물 내부는 사진촬영 금지입니다. 좀 특이한 구조입니다.

건물 가운데 단 같은게 있고 건물 주변에 빙둘러가며 사람들이 아래층 위층에 서서 가운데쪽을 주목하는 그런 구조입니다. 무슨 행사나 의식을 하던곳 같습니다.

뭔가.... 판타지 고대 드라마 같은데서 고대 부족들이 모여서 회의를 할것같은 그런 느낌입니다.

87f7a8e009859636e9d7a14d5bbf4d9076aed69f.JPG

8aba46ab4a194ade6359a9da035173952a864dae.JPG

통로에 잠시 앉아 쉬다가 다시 떠납니다.

이곳 매파루앙 앞을 지나가는 파란색 썽태우를 봤습니다. 그냥 택시인지 노선운행인지 불확실합니다.

만약 노선운행하는 것이라면 시장에서 출발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정규운행이라해도 다시 시내로 돌아갈 차편이 있는지도 의문입니다. 태국어에 능하다면 시장에 가서 물어보면 알수있을지도 모르죠.

숙소에서 시장까지 거리를 생각하면 이래저래 불편할것으로 보입니다.

cef164734c6424f274ba3656fdab2220e46f3585.JPG

131번 도로 따라서 '왓 후어이 쁠라깡' 찾아갑니다.

bb9b4d692a895b5c30db4ac0fe4361baf6b60436.JPGd9bfa236c1126ed2f3397cb07e13fd7ef090934a.JPG3197756b6cf93a8dc899e24284735d796438fa67.JPG


흰색 큰 석상같은게 멀리서도 보입니다.

c98bfee340a62e245a1df970c3c84fbf22d0293a.JPG

da00b25e1d7bf6914ddad14951451ff8e90e5f30.JPG9af84d53d2e5d5a4d64b2621af9f1be14403eaa2.JPGe33924936c2df627d514caea1db13388070e728c.JPG
'왓 후어이 쁠라깡' 위치: https://goo.gl/maps/iNwsWkhazAFGhCpPA

아직 주변 공사가 끝나지 않은 상태입니다.

가까이서 보니 불상이 아니라 관음보살상이네요. 건물도 중국풍 느낌이네요.

4accfd696489a54d7303af062bcfac77ce92ddbf.JPG

7377d1588aa7d7c7da2be1572ae51fc67382a6e7.JPG
경사가 심한 곳이라 핑크색 차량 수시로 운행합니다. 무료입니다.

1033275c28ae76103000c73975a0ecae4fa5652f.JPG

f96b2f39244b3dbc511a96d4258df8141142a624.JPGeb1eb6daa6291f724ec802023fa8a094e6ecd0e9.JPG
거대한 관음보살상 바로 앞에 내려줍니다.9e2ffff5b33c418d71f8b607032749f87574f92e.JPGb71fd22ba1f67ddf601f9c475a68050700b1a109.JPG51041883e8e92eb9e69ca740c3347d8fa1f2ae33.JPG934360713ab4f041fc6d66930bf149e0a451a53c.JPG3b0cc56d104e656cc59d5423dd5723ed3d264715.JPG7d89d6e4c7212952916de61b933e7b9bebfce8a4.JPG

만리장성 컨셉인걸까요? 온통 중국풍이네요.

공양미로 성벽처럼 쌓아놨네요. ㅎㅎ89f01839c588895a9b960d0dda09149d76216c29.JPGb912e502edc27057f01fc2932fca3c1ee54c6857.JPG

엘리베이터 이용료 40밧.

eaf5d59cdb129467259d44f40c23e20c8d330696.JPG

e69866693c39143fdfa0a491e9aec498889b478f.JPG90ff20902e8a5db85c03531b05c40bd564920d98.JPG

25층 표시된곳까지 바로 올라갑니다.07005c93f889e5849236f03d50203315d95c77e5.JPG62e9b26fc205ba6db8bcb5882d282f32fd272334.JPG978c28e2459c1f6448cfa4625eb3327266c8f5ea.JPG
작은 구멍으로 밖을 내다볼수 있지만 그냥 높으니까 멀리 보일뿐, 멋진 풍경이랄건 없습니다.fcb644fe693a2e7069ca4960804d6b3f8de0aa56.JPGcca5949a9857cf4a2014cf2db2a4654a6723f11b.JPGf18b1528a08a5a19ef7b5ac52b949e91b9118430.JPG595bdd022311f61c51780d66254afe60626ca968.JPG5450d143b8265e457a5a73f4df56cab1a7dbda46.JPG4a703d3d8e08968c20bc937f93476903f89f6ba6.JPG

엘리베이터는 25층이란 곳에 내리지만 계단으로 한층 더 위에 올라가볼수 있습니다.

거대한 관음보살상, 온통 중국풍의 조각, 빨간 제복, 주변의 만리장성 같은 성벽.

전체적인 느낌은, 뭔가 중국계 태국인이 아니라 그냥 중국인들이 만들고 운영하는가 싶었습니다.

b330382bec4fd4f071ee784a52f7cb861a9a1488.JPG

e76602ccd34894414128904031a820ba3ff9ecd5.JPG9179e4d797392dce73f4b7eb151c677909dcdf1e.JPG


아래 용 모양도 중국식이죠?

c95c43fc633dcdd988374acad73b999f277808b2.JPG

55da5a85b5e2cb53f50ecc86791c82269d925d90.JPG

e9cfa510cc384c28f9907040f18a0db5d1ba8205.JPG

이것도 중국식 용 모양.

5e8bd1692239fff481e18e792ede93552f0b1468.JPG


옆에 따로 흰색 건물이 하나 있는데요. 이건 아마도 태국사람이 건축한 것 같습니다. 용 머리가 다르게 생겼죠?fb64c0d7723b9788d6db09ac59156584fe8ed6b5.JPG328c3510abe98ce2c3a193958db62733986eeb25.JPG

a4de4b94066b5a7ca1ba3f5a2558560f56ae238c.JPG


사원 주변에도 성벽같은 걸 계속 만들고 있는 중입니다.

93bc7b1f929d0d64c6fbd1d2d053a815a2669413.JPG


 오후 3시라서 밥을 먹어야 할것 같은데요.

주차한 곳에 Restaurant 이라고 쓰인 곳이 있습니다.

19777174411a72647661ea14643827bdb1b68a30.JPG

aa470c088f62a6131a9635fde8c14b4175f0a654.JPG

다른 사람들 먹는 것을 보면서 기웃거리니까 먹으라고 하네요. 돈받는 사람은 없고 각자 떠먹고 있네요. 무료배식이군요.d2203bf6f7f67fc8b84f9ee1bef18143ea2c84a8.JPG71449729dce47f9fff1c54947f48860797824986.JPG

팟씨유 같은 것에다 몇가지 올려서 먹었는데 소스맛도 중국풍입니다.

고기는 안들었고, 한국인에게도 편안한 채소와 두부, 후추맛입니다. 그냥 먹을만 합니다.

먹은 그릇은 여기서 각자 씻어야 합니다.aa59683a170ddd98079d9e8248fd14631441fd59.JPG
이 사원을 떠나 다시 뽕프라밧 온천으로 갑니다. 131번도로따라 가다가 1번 고속도로 따라 가다가 다시 1511번 도로따라 갑니다.

3e9f9d0e8530a0b20cb1359a3ca51f8e28ea4bbd.JPG

bd04ea1455beea113affe2ba6c925f1b824b2704.JPGdda36cf808c7d69c37545c3c706e8d019f6150f2.JPG
뽕프라밧 온천 위치: https://goo.gl/maps/wE7P2knmHrtxfsBQA

개인탕을 이용할수도 있습니다.19e3ea8e460086e262080b7316cd9b74d57a79ae.JPG
그러나 저는 그냥 무료이용 할겁니다.

입구 주차장에서 보면 바로 앞에 사람들이 앉아있는 곳이 보입니다.23db621a91fa74eec26c178b0004f6d717b643e1.JPGa54e901a2658f0e1e88e1579355e185321cb0fdb.JPG

f9c06677580e458a5e4669d26c953fd40e563073.JPGbeceb017b9e1dd9008980219106a967c39e6874f.JPG상류쪽에 저는 너무 뜨거워서 1초 담그기도 어려운 곳에 계속 담그고 있는 아저씨도 있네요. 가장 상류쪽에 발담그고 있는 진정한 상류층 시민(?)입니다.

중류층? 사람들이 가장 많이 모인곳에서도 저는 몇초만에 빨개졌습니다. f62779bcfaa236b18652e0e72ab59f21ccef7426.JPG
너무 뜨거우면 좀 더 하류쪽에 발을 담그면 됩니다. 역시 나는 하류층일수 밖에 없는건가.

마지막 탕에는 어린이가 수영도 합니다.

6270347b9294a6d9d768984956b47b9d903103fb.JPG


온천에서 나와 돌아갑니다.

근처에 있는 호수공원. Somdet Phra Srinakarindra Park. 오후 늦은 시간이라 공원 안에는 안들어갔습니다. 호수 풍경은 일부러 멀리서 찾아올 곳은 아닌것 같네요.

863f554b3bc3057a59842a5e6057e798ba2366e9.JPG


모터바이크 빌린 김에 반담박물관 블랙하우스라는 곳에 가봤는데 이미 폐장 시간이 다되어서 못들어갔습니다.

173554a96c06df3eaec0b9febbe903637d8a8bac.JPG


바이크 반납하기 전에 주유소에 들러 주유합니다. 한국에서는 그냥 같은 휘발유인데, 태국에서는 모터바이크 빌릴때 '가솔린 95번 넣어라' 그런 말을 하더군요. 가솔린 91과 가솔린95 차이를 아시는분 누가 댓글좀 달아주세요.

6b47325e4f46c644d1a48ced2ad48f299b726e7a.JPG

3aa25b197f3b10b5fd54671edfae60929d1f2c28.JPG
ba655d7f7013013497275793712c36787703a894.JPG3d8eda1156f1f655c047e73b13b9a3d59294d286.JPG

시장에서 몇가지 사먹고 숙소로 돌아갑니다.

b529314647cb32a4cb3ad92218484b7df276aaa2.JPG

4d20b7056b107caaac3e6d8edf4691e847baf777.JPG

내일은 푸치파로 갈 생각입니다.


============

오늘요약

매 파 루앙 위치: https://goo.gl/maps/bR9CuENSjsDAbKuU9

매파루앙에서는 매표소 지나서 Entrance 표시따라 왼쪽으로 가지말고 그냥 직진해서 주차하고 걸어들어가기를 추천합니다. 대중교통은 이용이 어려울것 같습니다.

(매싸이 가까운 도이뚱 궁전이라는 곳에도 '매 파 루앙'이라는 이름을 쓰는데 혼동 없으시길)


'왓 후어이 쁠라깡' 위치: https://goo.gl/maps/iNwsWkhazAFGhCpPA

왓 후어이 쁠라깡(중국풍 사원)에는 대중교통편은 없거나 어려울것 같습니다.


뽕프라밧 온천 위치: https://goo.gl/maps/wE7P2knmHrtxfsBQA

뽕프라밧 온천에는 무료로 발을 담글 수 있습니다. 유료탕도 있습니다. 대중교통은 없을것 같습니다.


===============

아래 지도는 구글지도 캡쳐해서 만든 그림인데 클릭하면 크게 보입니다

9f1bca741652dfdf21c412565ceba2c5625e2c38.jpg
24b45f67205e3cbe7a038105202b9b77af670619.jpg





10 Comments
뽀뽀송 2023.09.24 01:27  
요 앞까지 버스타는 부분들이 고구마 먹은 듯이 답답했는데, 오토바이 타니까 역시 시원시원한 느낌이 듭니다.
91과 95는 옥탄가 숫자입니다. 옥탄가가 높을 수록 노킹현상이 덜 난다고 합니다.
쉽게 말해 엔진이 잘 돌아서 차량에 무리가 적고 연비가 좋습니다.
망고찰밥 2023.09.24 05:11  
[@뽀뽀송] 그래서 95 넣으라고 하는군요.
동쪽마녀 2023.09.24 16:25  
망고찰밥 님 오토바이도 타실 수 있는 능력자이셨구먼요.
저는 자전거도 엄청 움찔움찔하면서 타는 완전 쫄보여서
망고찰밥 님 이 번에 다녀오셨다는 매쌀롱 같은 데를 가 볼 생각을 못합니다.
십 여 년 전 치앙라이 체류 기간 길었을 때,
오토바이 운전할 수 있었다면 뽕프라밧 온천 다녀왔을 거예요.
치앙마이 싼깜팽 온천은 유황 온천인데 뽕프라밧 온천도 그러한지요?
궁금합니다.

집에 왔으니 커피 한 잔 마시면서 올려주신 여행기 느긋하게 읽어야지요.
고맙습니다, 망고찰밥 님.
망고찰밥 2023.09.24 17:37  
[@동쪽마녀] 매쌀롱은 안가보셨나요? 저도 매쌀롱에 두번 갔지만 오토바이 이용한적이 없습니다.
뽕프라밧 온천 냄새는 기억이 안나네요. 나중에 여행기 쓸 팡, 치앙다오에도 온천이 있습니다.
동쪽마녀 님은 아마도 치앙다오 무료온천이 취향에 맞을것 같습니다. 이번 여행기에서 소개하겠습니다.
오늘밤 자정 조금 지나 치앙캄, 매짠, 매쌀롱 올릴 생각입니다.
동쪽마녀 2023.09.24 21:01  
[@망고찰밥] 만약 제가 오토바이를 운전할 수 있다고 해도
치앙라이에서 매쌀롱까지는 결코 시도하지 않을 거예요.
제가 얼마나 쫄보인데요.ㅠㅠ
어느 분께서 매쌀롱 내에서 움직이려면 오토바이가 있어야 편하다고 그랬거든요.

치앙다오는 온천이 무료예요?
저는 삼복 더위에도 온천 가는 아줌니여서 되게 솔깃하옵니다.
치앙캄, 매짠도 역시 궁금했던 데고요.
열심히 기다렸다가 읽고 잘게요.
고맙습니다, 망고찰밥 님.
망고찰밥 2023.09.24 22:01  
[@동쪽마녀] 매쌀롱에는 차로 가면 되고 매쌀롱에서도 마을에만 있으면 굳이 오토바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차밭을 꼭 봐야하는건 아니잖아요.
치앙다오 온천은 그냥 길가에 있는 허접 온천인데 동네사람들이 이용하는 곳입니다. 그렇지만 인위적으로 꾸미지 않아서 나름 재미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여행기를 보시고 나서 다음 여행은 매쌀롱-타똔-팡-치앙다오-치앙마이 이런 코스를 검토해보세요. 저는 나름 만족했습니다.
말랏 2023.09.24 20:43  
패스하신 스리나가린드라 파크는 아주 좋아요
사진을 바깥쪽 도로에서 찍었는데 학교안에서 들어가게 되있거든요
이글 맨처음 가신곳과 비교도 안되게 아름답습니다
다음에 꼭 가보세요..
말랏 2023.09.24 20:58  
후어이플라캉은 오래된 사원의 잔해위에 세워졌습니다
복원은 아니고 새로 지은건데 후원자중에 대만인 사업가 있더라구요
가운데  태국식 사원 이름이 왓 후어이플라캉 입니다
왼쪽의 관음상과 오른쪽에 사리탑은 중국식입니다
말랏 2023.09.24 21:17  
지금기준 1리터 50바트 아래의 95,91,E20 등은 '가소홀' 입니다
한국처럼 100% 가솔린이 아니고
알콜이 10%~20% 혼합되어 있습니다
(태국은 사탕수수로 설탕을 만들고 찌꺼기로 알콜을 엄청 만들수있어요)
태국에서 팔리는 차들은 이 혼합연료를 쓸수 있게 패치가 된 차들이구요
91은 기본유로 옥탄가 87의 가솔린을 사용합니다
알콜(옥탄가135) 10%를 혼합하면 옥탄가 91 가소홀이 만들어집니다
95는 기본유로 좀 더 좋은 91 가솔린을 사용합니다.
알콜 10%를 혼합하면 95 가소홀이 됩니다
E20은 기본유 87 가솔린에
알콜 20%를 혼합해서 만드는데 옥탄가는 95를 유지하지만
폭발력이 떨어져서 연비가 그만큼 안좋습니다. 
그래서 값이싸도 안넣게되지요.
E85(알콜85%)는 더욱 안좋구요
망고찰밥 2023.09.24 22:02  
[@말랏] 아~ 태국은 알콜이 포함되어있군요.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