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ronaized 2022 - 10. 마음을 둘 곳이 없다 from 동허이 to 후에 - 라러이 국경 - 후에

홈 > 여행기/사진 > 여행기
여행기

Coronaized 2022 - 10. 마음을 둘 곳이 없다 from 동허이 to 후에 - 라러이 국경 - 후에

역류 2 124
img.jpg

꽤 괜찮은 동허이에 5일을 머물면서



img.jpg

더운 날씨에 몸이 움직이지 않는다.



img.jpg

겨우 반나절 동안만 꽝푸 사구와 낫레 해변을 흘깃거린다.



img.jpg

예전의 반가움은 물론



img.jpg

익숙한 편안함 조차 없다.



img.jpg

마음마저 움직이지 않는다.



img.jpg

억지로라도 동하를 거쳐 후에로 간다.



img.jpg

응우엔왕조의 궁궐도, 왕의 무덤도, 요란한 강변도 지나친다.



img.jpg

한적한 외곽의 숙소에서만 1주일을 보낸다.



img.jpg

6월의 더위 탓이라고 하기에는 너무 게으르다.



img.jpg

마음은 다시 둘 곳이 없다.



img.jpg

비자 클리어를 꼭 할 필요는 없지만



img.jpg

느슨해진 마음을 조으기 위해서 라러이 국경을 넘어갔다가 와본다.



img.jpg

국경을 넘는 것 만큼 마음을 들뜨게 하는 것은 지금은 없다.



img.jpg

익숙한 환경이어서인지,



img.jpg

간단한 절차때문인지,



img.jpg

기대한 만큼의 조임이 없다.



img.jpg

나의 마음은 '너'에게만 향하고 있음을 부정할 수 없다.

 



2 Comments
탑스파이 06.12 00:18  
머무는게 고임이 아니니 뭐그리 조급해 마시길...한국은?
역류 06.12 21:39  
[@탑스파이] 한국은 언젠가 가지 않겠어요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