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ronaized 2022 - 6. 산불과 연무의 시절 between 루앙프라방 and 폰사완 on April 07, 2022.

홈 > 여행기/사진 > 여행기
여행기

Coronaized 2022 - 6. 산불과 연무의 시절 between 루앙프라방 and 폰사완 on April 07, 202…

역류 4 303

img.jpg

무덥고 습할 때가 오고 있음을 몸이 알아차린 지금, 나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 잘 안다.


img.jpg

서둘러 선선한 고원으로 철새처럼 이동한다.


img.jpg

지금, 산중의 농부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 잘 안다.


img.jpg

가파른 산기슭에 불을 지피고 땅을 만든다.


img.jpg

빗물에 스며든 재는 땅을 기름지게 한다.


img.jpg

그 땅에 작물을 심고 돌보고 거두고 판다.


img.jpg

평지가 없는 높고 깊은 산중의 삶에서 중대한 방편이겠지만



img.jpg

앞날을 위한 욕망의 불꽃이 클수록 앞날을 위협하는 연무는 짙어진다.


img.jpg

무거운 연무는 바람을 타고 산을 넘고 골을 따라 사방을 배회한다.


img.jpg

숨을 쉬는 모든 것에 점착하고 위협을 만든다.


img.jpg

해마다 이시절에는 개인의 욕망을 위한 불과 공동체를 위협하는 연무가 이곳을 지배한다.



4 Comments
Vagabond 04.09 13:59  
고국은 이제야 추위가 물러가고 봄기운이 만연한데
그곳은 다가올 우기를 준비하고 있군요
타이어 수리 잘 하시고 부디 안전한 라이딩 하셔요
이번 우기도 지나가면 지금까지의 한가함이 그리워질 정도로
사람들이 몰려와 복작복작한 라오스가 될거라 확신합니다
역류 04.18 10:45  
[@Vagabond] 입국 절차를 간소화한다고 하니 머지않아 세상 사람들의 다양한 소리로 가득 차겠지요.
거짓말처럼 삐마이가 끝나니 비가 퍼붓는군요.
탑스파이 04.11 16:38  
박힐 곳을 잘못 찾은 미물인데도...
세상 유랑하는 좋은님 만난 덕택에 쓸리고 다듬어져....
그 못대가리 마저 참 곱습니다.
잘 구출 해 주셨는지요?

화전밭을 일구는 다수 약자들의 크다면 클 욕망보다,
가지고 넘치나 더 가지고 싶은 소수 강자들의 작은 욕심이 섬뜩한 시절입니다. 

이제 한번 태어난 땅도 밟을 시기가 되지 않으셨는지요?
역류 04.18 10:49  
[@탑스파이] 못대가리는 자연 산화될 때 까지 수천년 동안 잊혀진채 죽어갈 것이고,
저마다의 형태로 가지는 인간의 욕망은 못대가리의 생존보다 더 오래 이어질  것이고.
올해 안에는 한국을 다녀와야 할 것 같네요.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