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ronaized 2022 - 3. 900km from 빡세 to 빡라이

홈 > 여행기/사진 > 여행기 > 라오스
여행기

Coronaized 2022 - 3. 900km from 빡세 to 빡라이

역류 5 227
img.jpg

고향 같은 빡세에서 설을 보내고



img.jpg

  왔던 그대로



img.jpg

살라완주를 지나 사완나캣을 거치고



img.jpg

했던 그대로



img.jpg

캄무안주를 지나 볼리캄싸이주를 관통한 후



img.jpg

 바쁠 일도, 반길 이도 없는



img.jpg

비엔티안으로 상경한다.



img.jpg

그리고 오래된 상쾌한 기억을 따라



img.jpg

메콩강변 길을 달려서 빡라이로 가야겠다.



img.jpg

 오래된 기억 속의 강변 길은 좁지만 매끈했었는데



img.jpg

지금은 넓게 확장 중이어서 거칠다.



img.jpg

오래된 기억 속에서 길만 바뀌었나 보다.



img.jpg

건기에 줄어든 메콩의 수량이나



img.jpg

메콩 건너의 치앙칸 풍경이나



img.jpg

부아사완의 타마린드 잼이나 기억 속 그대로 인 것 같다.



img.jpg

논사완에서 빡라이까지의 고갯길도 바뀌고 있다.



img.jpg

기억 속의 고갯길은 거칠고 위태로웠는데



img.jpg

위대한 노동의 힘으로



img.jpg

이제는 매끈하고 안전한 길이 되어가고 있다.



img.jpg

그리고 그 끝, 빡라이에서는 메콩을 건너는 육중한 도강선에 대한 기억을 통째로 지워야 한다.  




5 Comments
Vagabond 02.17 19:35  
빡세에서 빡라이로 가신걸 보니
빡자를 좋아 하시는군요
빡치는 일은 부디 없기를 바랍니다

머리는 빡빡 깎지 않더라도 매일 손은 빡빡 씻으세요
빡빡하지 않은 여유있는 라이딩 하시고요~~
우헿헿
역류 02.19 12:34  
[@Vagabond] 유머감각이 부족한 날 용서해주세요...
대응작문력이 짧은 날 이해해주세요...^^
Vagabond 02.19 13:38  
[@역류] 저의 빛나는 라임에 반하셨군요 ♡
탑스파이 02.18 12:46  
길이 좋아지면 다른 생명은 불편해 질 것 같아~늘 염려 스럽습니다.
좋은? 길에서 안전히 라이딩 하시길 바랍니다.
역류 02.19 12:37  
[@탑스파이] 다른 생명도 편해질 수 있을 것이라고 여기며 위로합니다.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