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ronaized 2021 - 21. 없는 것이 많은 몽족 새해 축제 around 루앙프라방

홈 > 여행기/사진 > 여행기 > 라오스
여행기

Coronaized 2021 - 21. 없는 것이 많은 몽족 새해 축제 around 루앙프라방

역류 7 430

img.jpg

역병이 가로막은 길고도 두꺼운 벽 때문에,



img.jpg

모이는 색이 없다,



img.jpg

모이는 소리가 없다,



img.jpg

모이는 맛이 없다,



img.jpg

모이는 이야기가 없다.



img.jpg

어디에서도 위로받지 못한다.

7 Comments
탑스파이 2021.12.10 15:23  
그래도, 마스크가 없어서 좋은 세상 이군요.
역류 2021.12.22 13:43  
[@탑스파이] 마스크를 잘 쓰지 않은 탓인지 저 마을들에서도 꾸준하게 확진자가 나오고 있군요.
임승국 2021.12.18 08:35  
역류님 방가워요 잘 지네시죠 항상 건강하시고 만날 그날을 기다립니다
곧 국경 문이 열리길 ....
역류 2021.12.22 13:44  
[@임승국] 여전히 잘 계시죠? 2022년 1월 부터 비엔티안, 방비엥, 루앙프라방 지역에 한해서 그린트래블 존을 운영한다고 합니다. 한국에서 입국하는 단체 여행자도 라오스 여행을 제한적으로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meiyu 2021.12.23 20:44  
여행을 많이 다닌 것도 아닌데
그래도 시간이 많이 남아도는 것 같아서
벼르고 별렀던 한식조리기능사에 도전해서 17일 날 발표가 났습니다. 합격.
하기사 그동안 불 앞에 선 시간이 얼만데....
실은 음식 만드는 게 영 취미가 없다고 생각했었는데
배워보니 또 엄청 빠지게 되네요.

그래서 양식은 유튜브 보고 혼자 해 볼려구요.
벌써 샌드위치, 스프 몇 가지를 연습해서 잘 해 먹고 있습니다.
역류님도 라오스어 공부 진도가 잘 나가는지요?
다시 창궐하는 역병에 세월이 가는지 오는지 모르겠는데
연말이네요.
어디 계시던지 좋은 시간 가질려고 노력하시고, 건강 잘 지키세요.
역류 01.24 22:44  
[@meiyu] 늦었지만 기능사 되심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고생하셨습니다^^
저는 라오스 말의 말하고 듣기는 아주 느리게 늘어가고,
라오스 글의 읽고 쓰기는 아주 빠르게 익혔습니다.그런데 그 글의 뜻을 제대로 모르니 ㅜㅜ
meiyu 02.06 13:12  
감사합니다.

언어를 배움에 가장 좋은 방법은 이성친구라고 했는데 역류님은 심지가 너무 굳으신게 아닌지...
라오스엔 예쁜 아가씨들이 정말 많던데 ㅎㅎ

외국어 배우는걸 엄청 좋아하고 혼자서도
시간 나면 조금씩 유튜브를 보고 있는데 언젠간 태국이나 라오스 가서 배울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새해는 작년보다 더 나은 날들이 되길 빌게요.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