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중고차 장사꾼들의 사기수법

홈 > 커뮤니티 > 태국에서 살기
태국에서 살기

- 태국에서 생활하시는 분들이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 여행관련 질문은 묻고답하기에 해주세요.


태국 중고차 장사꾼들의 사기수법

쿤츠아라이 2 1462
옆집사는 친척이 하나 있는데

저 혼자 속으로만 배짱이라는 별명을 붙여준 남자죠.

좋은회사 (도시바 공장) 때려지고 나와서 혹로 라는 트럭하나사서 일하는데,

하고싶은일만 골라서하고, 트럭이 더러워질까봐 더러운짐은 실으려고 하지도 않더군요. 답없음.

원래 트럭이나 중장비, 항공기나 선박은 세워두지말고 열심히 돌려야 돈버는건데 말이죠.


대낮부터 술먹는건 기본에, 다른 여편네와 술마시고 집에 데려다주다가 논뚜렁에 빠지는 사고까지

공장일 그만두고 퇴직금 받았을때는, 지 생일잔치한다고 3만밧으로 통돼지구이를하고 잔치를 벌이고,

복권을 1만밧씩 사는걸보고.. 그때부터 답없구나.. 생각이들었죠.

코로나 터지면서 경제가 망가지니, 우리집 부엌을 들락거리면서 양념이며 요리재료를 슥슥 가져가기도.


가져가는건 좋은데, 이 인간은 아무것도 안입고 수건한장으로 하반신만 가리고 우리집에 들어오는게 문제.

마누라와 딸둘이 있는집에 아무리 친척이라도 .. 이건 아니죠.


말로만 힘들때 도와주겠다 어쩐다 떠벌이던데, 허구헛날 돈빌려달라는 소리만하니, 별다른 대화도 나누지 않은지 2~3년.


요즘 태국도 택배배달이 많아지니 어디서 주워들었는지 택배배달 일을 하겠다면서

중고 픽업탑차를 사왔는데,

가격을 물어보니 구입가가 27만밧.

근데 이걸 계약하고 파이넨스 할부를 받아서 납부해야할 금액은 총 60만밧이 넘어감.

60만밧이면 웬만한 새 픽업트럭을 구입함.

10년 가까이된 똥차를 60만밧에 구입해놓고, 당장 일거리 없다며 차를 동생에게 떠넘김. ㅎ


전 한마디도 안하고 지켜만 보고있는데, 진짜 답없음. 

100% 차값 못갚고 신불자 될게 눈에 뻔함.

그런 상황이 오면 친척이라며 찾아와 1000% 돈빌려달라고 할게 뻔하니.. 빨리 한국으로 튈수밖에 없음.



2 Comments
울산울주 03.06 01:09  
흐미..
우리 태국 처남이 중고차 장사하고 있는데...

위에 설명하신 친척분이
태국 남자의 평균 정도 같네요
fnvldkqk 05.19 05:29  
저는 이런문제들 생길까봐 걱정했는데 아내가 먼저 선수쳐서 친정에서 아주먼곳에 자리잡았어요. 가깝게살면안된다고친정은 한달에 이만밧 보내주는거 말고는 전혀 터치없네요. (이게젤큰문제인가요ㅋㅋ?)
아내 여동생은 백수인데 남자밝혀서 애는둘이고 생활비벌기는 커녕 돈안준다고 매일부모랑싸우고
돈빌리고 돈안줬으니 너랑 자야겠다고 동네남자가 들이닥치질않나 아주스펙타큰합니다. 생각안하려해도 한국살때와는
전혀 수준이 다른문제들로 어이가없고 우습기도합니다. 태국살이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