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에서 먹게되는 한식뷔페들 방콕/파타야

홈 > 태국게시판 > 한인업소 정보
한인업소 정보

- 이 게시판은 태국내 한인업소(한국인이 영업을 하는 곳)에 대한 정보를 올리는 곳입니다. 방 가격, 위치, 시설, 서비스 등에 대한 정보를 올려주십시오. 태국 이외 나라의 경우 해당 국가 여행정보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한인업소 운영자에게 개인적인 소식등을 전하거나, 구체적인 설명 없이 막연히 좋다, 나쁘다라는 의견 정도의 글은 그냥암꺼나 등으로 이동되거나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인적인 목적을 가지고 여론을 형성하는 것도 금합니다. 즉, 익명성을 이용해 업소를 공격할 목적으로 글을 올리는 일, 또 반대로 업소의 홍보나 유리한 분위기 형성을 위해 업소 운영자 본인이 또는 다른 사람에게 부탁하여 올리는 글 역시 엄금합니다.

솔직히 이러한 글은 심증은 있지만 정확한 증거가 없는 경우가 많으므로 운영자가 쉽게 삭제할 수는 없습니다. 여행자 분들은 이 점 염두하시고 현명하게 판단하여 게시판 정보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이상과 같은 폐단을 막기 위해 이 게시판에 글을 쓸때에는 다음의 원칙을 지켜주십시오.

1. 글 제목에는 '상호' 만 써야 합니다. 상호 외 다른 표현이나 수식어가 붙을 경우 운영자가 임의로 수정합니다. 다만 지역명은 가능합니다. 지역명은 두단계까지 가능합니다.(예-방콕 쑤쿰윗, 치앙마이 님만해민)

2. 글은 언제 어느 업소를 누가 어떻게 이용했는지, 어떤 점이 좋았고 나빴는지 구체적으로 써 주셔야 합니다.

3. 업소 관계자에 대한 개인적인 인사글은 각 해당 업소 게시판이나 홈페이지, 카페, 메일 등을 이용해주세요. 글 내용에 개인적인 인사나 안부를 묻는 내용은 운영자가 임의로 삭제 합니다.

4. 업체 측에서 직접 글을 올리는 자사 소개 글은 여행홍보광고 게시판 사용 인증 업체에 한해 '1회' 올릴 수 있습니다. 다만, 업소를 전반적으로 소개하는 글이어야 하며 특정 상품 홍보의 글은 안됩니다. 

5. 여행을 하며 느꼈던 한인업소(특정 업소가 아닌 한인업소라는 업종)에 대한 전반적인 느낌, 의견 등은 '그냥암꺼나' 게시판에 올려 주세요. 그렇지 않으면 이동됩니다.

6. 숫자와 한글, 알파벳 이외의 문자는 허용하지 않으며 특수기호 중 [ ], ( ), <>, & , -, ' 만 가능합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협조 부탁드립니다.

태국에서 먹게되는 한식뷔페들 방콕/파타야

고구마 6 2042

 

예전에는 여행이 두세달 넘어가도 한식 생각이 그다지 나지 않았는데 요즘은 우리나라 음식을 찾게 되는 간격이 좀 짧아진 느낌이에요. 

이번에 가본 곳입니다.

 

 

먼저 아쏙에 있는 한식 고기뷔페 <서울바비큐>

위치 https://goo.gl/maps/AY5A2K6oDTapWKUn7

 

쑤쿰윗-아쏙 사거리에서 북쪽방향으로 걸어서 10분 정도의 거리에요. 

돼지고기 뷔페 1인당 299바트이고요, 구워 먹는 고기 외에 음식도 몇 가지 있는데 꽤 맛이 괜찮았어요. 김밥이랑 떡볶이, 간장맛과 매운맛 프라이드 치킨 등이 인기메뉴이고, 김치랑 각종 야채들도 다양하네요. 여기는 돼지고기랑 찰떡궁합인 깻잎이 있어서 좋아요. 

된장국과 미역국 두 가지 국이 있고 아이스티와 과일도 있습니다.

고기는 동그랗게 말려져있는 냉동삼겹살이 제일 인기가 있었고, 쫀득쫀득 돼지 껍데기도 있더라고요. 근데 돼지껍데기는 익으면서 펑펑 폭발을 하면서 튀어서 좀 무서웠어요. 

간장양념 돼지불고기도 있는데 불판이 너무 타기도 하고 삼겹살로 배를 불린터라서 많이는 못 먹었는데 태국인들은 이 양념고기도 엄청 좋아하는듯했어요. 아주 불판이 숯이 되도록 굽더라고요. 불판은 종업원에게 말하면 교체해줍니다. 

이곳 바로 근처에 씨나카린위롯 대학교가 있어서 그런가 손님 중에 태국 젊은이들의 비중이 높았어요. 

 

 

그리고 파타야에 있을 때 가본 <남산 그릴>

위치 https://goo.gl/maps/6pDY5V7raoi9uwk88

 

오전 11시부터 오픈인데요, 고기를 구워먹지 않고 그냥 음식 뷔페만 먹으면 1인당 199바트였어요. 저희는 그냥 단품식사를 먹을까 아니면 이곳의 미니 한식뷔페를 먹을까 살짝 고민하다가... 오랫동안 한식을 못 먹었으니 이것저것 다 먹어보자면 이곳으로 왔습니다.

우리가 영업 개시하자마자 들어가서 몇가지 덜 나온 메뉴가 있었지만 곧 채워 집니다. 12시 쯤 가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뷔페니까 양은 당연히 만족이고 맛도 괜찮았어요.

추억의 양철 도시락도 있던데 이건 먹으면 너무 배가 불러와서 다른 걸 못 먹겠더라고요. 

김밥과 날치알 롤, 떡볶이, 튀김, 고등어구이, 김치찌개, 그리고 냉장고 안에 있는 각종 김치 나물, 야채 등을 먹을 수 있어서 한식에 대한 갈증을 다방면으로 싹 풀어준달까 그랬습니다. 

음... 일반식당에서는 김치찌개 먹고 나서 배가 불러도 또 떡볶이 맛이 그리울 수 있는데, 여기선 한 큐에 다 먹을 수 있으니까요. 

위치는 다들 아시다시피 북파타야 원 파티오 안에 있어요. 센트럴 마리나와 터미널 21 사이의 세컨 로드인데, 한식당 밀집구역입니다. 한국인뿐만 아니라 태국인들한테도 인기가 있다고 하던데, 잘된 일이죠. ^^ 

 

여러분이 해외에서 드신 다른 한식뷔페 이야기도 궁금합니다. 

 

 

뷔페만 가면 허겁지겁 먹기에 바빠서 서울 비비큐는 사진이 없네요. ㅠㅠ

요건 남산 그릴입니다. 더 다양한데 첫번째 가져온 사진이에요.

 

0d6e14928d2d96136e0b9f38700cd305_1559896126_33.jpg


 

6 Comments
강림 2019.06.22 05:42  
남산그릴은 한번 이용을 해봣었는데.. 주인되시는분이 약간 걸크러쉬(?)한 여자분이었던거같네요.
음식은 낮시간에 가서 이용했는데.. 그럭저럭이었던거같습니다.
깔로스 2019.09.10 00:02  
혹시 최근에 언제 가셨었나요?
어디에선가 남산그릴이 문을 닫았다는 얘길 본것 같아서요.
걸크러쉬의 의미를 잘 모르지만, 꽤 독특한 의상을 입고 계신 사장님이 인상깊은곳이죠.
그럭저럭한 곳이긴 하지만 제겐 아주 딱 들어맞는 식당이라 없어지면 안되는데....
곧 방문할 예정이라 막상 식사하러 갔는데 문을 닫았으면 실망 될것 같아서 여쭤 봅니다.
감사합니다.
적도 2019.09.09 17:38  
파타야 저곳 가면 저는 동보성?인가요 가서 짜장면 먹고
집사람은 단품식사를 하는데요 가격이 단품 식사보다 저렴하네요  저곳은 구경만하고 안가본 곳입니다. 그게 집사람이 좋아할만한게 없어서요...한번 가봐야겠네요.
우리가 파타야 제일의 메뉴로 꼽는 것은 소이5인가요  풀하우스에 갈치조림입니다
한국에서도 갈치조림은 흔한 음식이 아니라서요  사장님께 태국서 갈치 못ㅅ봤는데 어떻게 구입 하시냐고  물으니 시장에 다니다 보면 가끔 한번 나온다네요 그럼 그걸 몽땅 구매 하신다고 하시네요
깔로스 2019.09.09 23:59  
풀하우스 갈치조림 가격 좀 알려주실수 있을까요?
제법 오래전에 다금바리회를 먹으러 아주 자주 다녔었는데.....
너무 오래되었네요.
그집에 갈치조림이 있다는 말씀은 처음 들어서 궁금해서 여쭤봤습니다.
감사합니다.
적도 2019.09.10 05:29  
네 아마도??? 250밧?? 혹은 200밧 둘중 하나일겁니다
깔로스 2019.09.10 08:13  
네 감사합니다.
일반적인 가격이군요.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