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민들이 화가 많이 났나보네..

홈 > 커뮤니티 > 그냥암꺼나
그냥암꺼나
- 예의를 지켜주세요 / 여행관련 질문은 묻고답하기에 / 연애·태국인출입국관련 글 금지

- 국내외 정치사회(이슈,문제)등과 관련된 글은 정치/사회 게시판에 

그냥암꺼나2

교민들이 화가 많이 났나보네..

sarnia 3 1076


경기도 김포시에서 사연을 보내주신 OOO 님이 신청하신 노래입니다. 


===================


4.10 총선 재외국민투표가 4 월 1 일 마감된다.

투표소가 한정되어 있어 투표율이 높지는 않다. 

많은 사람들이 투표소까지 비행기타고 가야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총선의 경우 역대 총선보다 투표율이 2 배에서 3 배 까지 높을 것이라고 한다.

특히 호주에 거주하는 재외국민 투표율이 가장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재외국민들은 보수보다는 리버럴을 지지해 왔다. 

리버럴 6 보수 4 정도 비율이었다. 

2022 년 대선의 경우 민주당 후보에게 투표한 유권자가 59.8 퍼센트로 국민의힘 후보에게 투표한 유권자 비율 36.2 퍼센트를 압도했었다. 


이번 총선의 경우 그 격차가 훨씬 더 벌어질 것 같다고 한다. 

전통적인 기울기 6 : 4를 훨씬 넘어 8 : 2 정도로 기울어져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나는 한국정치에 그다지 관심이 없을 뿐 아니라 그 분야에 문외한이나 다름이 없어 이유를 정확히 알지는 못한다.

하지만, 교민들이 무척 화가 나 있는 것 만큼은 분명한 것 같다.    


투표권이 있는 재외국민은 한국국적을 보유하고 있고 재외국민등록을 한 유학생, 주재원, 임시체류자, 영주권자, 복수국적 시민권자 등이다. 


알버타 주의 경우 투표소가 캘거리 한 곳이라 에드먼튼에 거주하는 유권자들은 차로 세 시간, 포트멕머리에 거주하는 유권자들은 비행기로 한 시간 이동해야 한다. 

토론토의 경우 두 곳의 투표소와 교민 밀집지역들 사이에 하루 네 차례 셔틀버스를 운영하고 있다. 


투표소가 너무 멀다면 할 수 없지만, 

투표소가 있는 도시에 사시는 재외국민 여러분들께서는 한국정치에 관심이 없더라도 투표를 … 



3 Comments
깨몽™ 03.31 15:16  
국외 유권자를 위해서 뿐만 아니라, 국내라도 특정 조건의 유권자를 위한 전자 투표를 시행해 보면 어떨까 싶은데,...
수많은 이기들을 가지고 있고 그런 이기를 다룰 기술들도 있는데 왜 그게 안 되는 걸까요...?(하긴,... 다른 쪽에서는 기계검표를 못 믿겠다고 해서 수개표로 되돌리고 있으니...)
하지만 미래를 위해서라도 지금부터라도 연구하고 실험해 봤으면 싶네요...
여튼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국내 정치에 관심 가져 주시고 기꺼이 한표를 행사해 주시는 외국 거주 유권자 분들께 참으로 고마운 마음입니다.
sarnia 03.31 22:43  
[@깨몽™] 투표방법이 문제입니다.
아무리 투표의사가 높다해도 비행기를 타고 가서 투표하는 교민은 많지 않을거예요.
등록자수가 실제 유권자의 10 퍼센트에 불과해요.
이번에 투표율이 높다는 것은 과거에 비해 높다는거지 실제 투표자수는 미미하거든요.
(와우, 내일 마감인데 오늘 기준으로 벌써 지난 총선 투표율보다 세 배 가까이 높네요)

어쨌든 전통적으로 토론토(동부)는 리버럴이 많고 밴쿠버, 캘거리(서부)는 보수가 우세했다는데
이번에는 지역 막론하고 김윤심판..
사필귀정이지요.
sarnia 04.01 09:43  
오늘 마감하는 재외국민 투표율 역대급 최고랍니다.
사연들이 많네요.
대선투표는 했지만 자동차로 네 시간 운전하고 가서 총선투표하기는 처음이라는 분들
국정운영이 너무 비정상이라 이대로 가다가는 한국이 아르헨티나될까봐 비행기타고 투표하러왔다는 분들
대부분이 총선투표는 처음이라고 합니다.
지민비민 또는 지민비조?
무슨 암호인줄 알았습니다.
열흘 후 개표 결과가 기대됩니다.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