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인지 길거리헌팅인지 술주정인지

홈 > 커뮤니티 > 그냥암꺼나
그냥암꺼나
- 예의를 지켜주세요 / 여행관련 질문은 묻고답하기에 / 연애·태국인출입국관련 글 금지

- 국내외 정치사회(이슈,문제)등과 관련된 글은 정치/사회 게시판에 

그냥암꺼나2

성추행인지 길거리헌팅인지 술주정인지

이런이름 7 2932

지하철에서 내렸는데 흑인 여성이 뭐라고 하며 다가 옵니다. 전철이 지나가는 소리때문에 듣지 못했는데 두 팔을 벌리고 허그를 하려 합니다. 


옷차림도 깔끔하고 아주 귀엽게 생긴 30대 초중반의 여성으로 통통한 체형의 베이글녀라 할만 합니다. 


"미친 여잔가?" 싶어 잠시 머뭇거리는데 물어 볼 게 있다고 합니다. 


위험해 보이지도 않고 플랫폼에 경찰도 있어서 프리 허그를 해준다는 생각으로 가볍게 상체만 앞으로 내밀었습니다. 의외로 강하게 끌어 안더군요. 


아무튼 제가 일하는 회사에 취직을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냐는 (거의 의미없는) 질문을 하더군요. 간단한 설명과 그 여성의 전화기로 정보를 찾아 주었습니다. 정보를 찾는 사이에 칵테일을 한 잔을 했다며 쓸데없는 자신의 이야기를 하려 합니다. 


웹사이트만 찾아주고 가려하자 고맙다며 또 허그를 하자고 합니다. 얼른 자리를 피하려고 가볍게 안아주었는데 이번에 아까보다 더 강하게 몸을 밀착시키더니 목에 키스까지 합니다. 


미국서 인생의 2/3을 살았지만 대뜸 목에 키스한 여성은 처음이였습니다. 기분이 나쁜 건 아니였지만 좀 황당하더군요. 


그건 그렇고 올해는 태국에서 휴가를 보낼 계획을 세우고 있는데 저만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태국 여행을 전후로는 돈을 태국 물가로 계산해 보는 습관이 생겨요. 


예를 들면 1시간을 일하면 팔뚝만한 새우구이가 나오는 저녁식사, 식당에서 밥을 먹다가도 이 돈이면 태국서는 괜찮은 식당에서 음식 2개 값... 이런 식으로요. 

7 Comments
sarnia 2023.03.10 09:47  
그냥 성격이 활달한 여자같은데요.
캘리포니아 주형법을 모르니 뭐라 말하기는 그렇지만, 좀 애매합니다.
동의없이 볼도 아니고 목에 키스한 행동은 성추행이 분명한데, 상체를 앞으로 내밀었다든지 가볍게 허그해 주신 것은 동의의 표현으로 해석될 수도 있으니까요.
어제가 IWD 였으니 이번 주에 여성에게 당한 가벼운 성추행은 용서해 주세요.
그나저나 수줍음을 많이 타고 주변머리가 없는 저같은 사람한테 딱 맞는 타입이네요.
이런이름 2023.03.11 08:25  
[@sarnia] 술기운과 호기심에 벌어진 돌발 행동이였을 거라고 생각했어요.
회사 동료에게 이야기했더니 여자친구가 생긴 거라며 놀리더군요.
필리핀 2023.03.10 11:05  
볼키스가 아니라
목키스라구요???
뱀파이어 아닐까요???
이런이름 2023.03.11 08:26  
[@필리핀] 뱀파이어?... 화들짝... 안물린 걸 다행으로 생각해야 했던 거군요.
뿜뿌e 2023.03.10 11:44  
소매치기들이 많이 하는 수법입니다..없어진거 있나요?
이런이름 2023.03.11 08:27  
[@뿜뿌e] 그럴 리가요.
달랑 5명 서있는 플랫폼에서 그것도 경찰이 바라보고 있는 상황에서는 소매치기를 시도하기는 좀 그렇잖아요.
제가 소매치기라면 좀 더 효율성 높고 작업하기 수월한 장소를 찾아갈 거 같아요.
haohao 2023.03.19 15:34  
타인과의 신체접촉은 어디서든 be careful!!!!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