찻집가는 길에 만난 슬픈 커플

홈 > 커뮤니티 > 그냥암꺼나
그냥암꺼나
- 예의를 지켜주세요 / 여행관련 질문은 묻고답하기에 / 연애·태국인출입국관련 글 금지

- 국내외 정치사회(이슈,문제)등과 관련된 글은 정치/사회 게시판에 

그냥암꺼나2

찻집가는 길에 만난 슬픈 커플

sarnia 6 1383

 


===========


51da97db8602af646da38706960e7fa9011f1609.jpg


패전의 길목에 들어선 모국의 국기를 덮고 있는 슬픈 커플 



73b18653f65ca0df6b07ccf82eb64db9c3628a12.jpg



레이크루이스에서 Beehives로 가는 산 중턱에 애그니스(Agnes)라는 이름의 호수가 있다. 해발고도 2 ,135 미터에 자리잡고 있는 이 호수 맞은편에는 찻집이 하나 있는데, 호수이름을 따서 애그니스 티하우스. 


1905 년에 개업했으니 올해로 117 년 된 노포찻집이다. 


애그니스 찻집으로 가는 하이킹은 세계 10 대 절경 중 하나인 레이크 루이스에서 출발한다. 레이크 루이스 주차장에서 찻집까지는 편도 4 km. 


올라갈 때 1 시간 30 분, 내려올 때 1 시간 15 분 정도 소요된다. 


산책수준의 하이킹 코스이지만 조금 지루하다. 갈때는 4 km 전체가 완만한 오르막이므로 trekking poles 를 사용하면 한결 수월하게 산책할 수 있다. 


여기 자주 오기 어려운, 특히 한국에서 온 여행자라면 애그니스 찻집에서 하이킹을 종료하지말고 두 시간 정도를 더 투자하여 Six Glaciers 찻집까지 올라갔다가 올 것을 강력하게 추천한다.    


매년 6 월 4 일 문을 열어 단풍국 추수감사절 (10 월 둘째 주 월요일)까지 영업한다. 


작년부터 레이크루이스 주차환경이 완전히 바뀌었는데, 5 월 부터 10 월 까지는 주차료 CN$12.25를 징수한다. 10 분을 주차하든 하루종일 주차하든 요금은 같다. Lower 주차장에는 장애인 차량만이 진입할 수 있다. 일반차량은 모두 Upper 주차장을 이용해야한다. 


여름철 주말에는 오전 8 시 이전에 도착해야 편안하게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늦잠을 자서 10 시 쯤에나 레이크루이스에 도착했다면 호수 주차장에 진입할 생각일랑 아예 하지말고 Auxiliary Parking 에 주차하고 무료셔틀버스를 이용할 것을 추천한다. 



6090b793b221ec5ab411c4bf21d64877bdbd90a5.jpg


직녀아줌마는 트래킹폴스 snow basket 하나가 없어진 사실을 알고 있을까?  



5ddc8e56b60b29353b77df0ea595b6ff371dfbe5.jpg


찻집 가는 길 


c01afbbebf7706900840df22000bbbe6658f4ec6.jpg



6719b605ce5f4abf4f0a659ee29baf76afb26588.jpg


2039d77780d04f138a2d9e6f7ae5bed5e360a19b.jpg


6a13e8691fade18fb3246547cd3ac3a805fe5952.jpg


단풍국 생일이라고 단풍기를 들고 호수에 나타난 어느 여행자 가족

 


b48c39b1a41c8a3fab0cd24c118f0d2d2e223ee7.jpg



6 Comments
Vagabond 07.04 00:26  
근데요
사람들을 무시하고도 장관이네요...와..
그리고요
요즘 뱅기값이 미차부렀더라고요
검색했다가 깜짝 놀랐습니다
sarnia 07.04 02:26  
[@Vagabond] 가을되면 조금 나아지겠죠.
지금은 북미노선 이코노미 클래스 3 천 달러시대니까 꼭 필요한 여행이 아니라면 비행기표 사기 망설여질겁니다. 
단풍국의 경우 항공관련 모든 분야의 직원들이 절대부족한 바람에 벼라별 일들이 속출하고 있어요. 
나도 비행기표를 사 놓기는 했는데 (재수가 좋아 저렴하게) 그 비행기가 제대로 날아갈지 장담을 하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다람쥐 07.04 10:35  
아름답고 흥겨운 음악,
멋지고 시원한 경치가
로그인하게 만드네요.
잘 지내시죠?
sarnia 07.04 11:00  
[@다람쥐] 오랜만에 좀 길게 산길 하이킹(워치에 18000 보라고 나왔어요)을 했더니 약간 피곤하네요.
다람쥐님 오랜만이예요.
저는 잘 지냅니다.
loboyang 07.26 13:19  
올해 여름은 기필코 그레시어 내셔널 파크를 보고 국경 통과해서 밴프와 루이스 가보려 했는데... 아직도 갈때가 안된거 같네요. 그냥 올여름도 시에라 네바다 등줄기에 산행과 캠핑으로 만족하고 9월이나 태국여행하려했는데 어제 요새미티 골짝에 또 큰 산불이 났습니다. 하도 자주 불이 나니 별생각이 없습니다만  산에서 쫒겨나서 돌아오는길 길바닥에서 10시간씩 차가 밀려 있는건 지옥입니다. 방콕하다가 방콕에나 가야겠어요. 언젠가는 저기를 가긴 가야하는데...
좋은 음악과 사진 감사합니다~~~ 참~! 거기는 고도가 얼마나 되나요? 여기처럼 트레일이 만피트 이상되면 왕복 7마일 이상은 무린데요.
sarnia 07.27 09:28  
[@loboyang] 알버타 주 워터톤파크와 붙어있지요. 몬타나쪽 공원도 가 본 적이 있습니다.
레이크루이스 해발고도는 1.500 미터 정도입니다. 캘거리 시는 약 900 미터, 에드먼튼 시는 약 600 미터 정도라고 합니다.
아, 참고로 캐나다는 미국과 달리 미터법을 사용합니다 ^^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