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뚜남, 파야타이에서 먹은 것들

홈 > 태국자료실 > 식당·음식자료실
식당·음식자료실

- 게시판 정보는 글 쓴 날짜가 오래 되었더라도 수정을 계속하므로 현재의 상황에 적용하셔도 무리 없습니다.
다른 곳에 퍼가는 것(복사, 가공)을 금지하며 글의 주소만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빠뚜남, 파야타이에서 먹은 것들

요술왕자 2 406


<꾸앙헹>

https://goo.gl/maps/xPYcd29nsybKcDxW8


빠뚜남 사거리의 유명 닭고기 덮밥집입니다.

고기도, 육수도, 밥도, 소스도 그냥 평범한 맛입니다.

예전에 왔을때도 그냥 그랬는데 빠뚜남에 밤에 문을 연 식당이 없어서 여기와서 먹었네요.



카우만 까이(닭고기 덮밥) 50밧

3068705530_ibTHc8wd_9d58e4b05dd71a2ddde71afd41e20e61f1445e44.jpg





<바미 쌥 쿤썽>

https://goo.gl/maps/F5kjEkxnhPzY4946A


바미(생라면)과 카우카무(족발덮밥)을 하는 곳인데 저는 족발덮밥을 먹었습니다.

이집의 족발덮밥은 '카무 오왈띤'이라고 써 있습니다.

오왈띤(오발틴)은 마일로 같은 초콜렛맛 음료가루인데, 아마도 잡내 잡기 위해 다른 양념과 함께 오왈띤도 넣고 끓이나 봅니다.

그래서 그런지 색깔이 진한 갈색입니다.

이집 이름인 '바미 쌥 쿤썽'은 '두 배의 맛 바미'라는 뜻인데요...

황당하게도 가격도 두배입니다. 바미, 카우카무가 1인분 100밧입니다.

아니 정말 맛도 두배면 고개를 끄덕일텐데... 맛이 없진 않았으나 100밧이나 내고 먹을 맛은 아니었습니다.

현지인들이 많이 앉아 있어 얼마나 맛있길래 그런가하고 호기심에 먹긴 했는데... 흠....

마늘이 정갈하게 껍질 벗겨져 있는건 좋았습니다. ㅎ



카우 카무 오왈띤(오발틴 족발덮밥) 100밧

3068705530_8uLnw672_f53b6ce90aaa29039ce09a92cf87d38f13ea310e.jpg





<팟타이 야이 펜>

https://goo.gl/maps/VvCRURKZyXHBsinL8


'펜 할머니 팟타이집'입니다. 골목 담벼락에 있는 작은 식당이에요.

팟타이, 카우팟, 팟까파오 등 각종 볶음 단품 식사를 합니다.

제가 먹은 것은 팟 까파오 쁠라믁(오징어 바질 볶음)입니다. 50밧

음... 제 입맛엔 그냥 무난했어요.

밤에는 파야타이역 아래로 옮긴다네요.


팟까파오 쁠라믁 랏카우(오징어 바질 볶음 덮밥) 50밧, 카이다우(달걀 후라이) 10밧

3068705530_Ecq5nGYi_8a870378f0905397d34b612ad5b16868ac361a2d.jpg





<방디>

https://goo.gl/maps/vqxxo5pnmSBhokC1A


할랄 음식하는 곳입니다.

메뉴도 카우목, 로띠, 깽까리 등 무슬림 음식이에요.

이집 대표메뉴인 카우목 까이(닭고기 커리밥)를 시켰습니다.

카다멈이 통째로 입안에 들어오니 짜릿하더군요. 양념한 밥도 고기도 맛있었습니다.

특히나 닭고기는 양념하여 기름을 쪽빼어 구웠는데 일품이었어요.


카우목 까이(닭고기 커리밥) 60밧

3068705530_ihSsPO5R_aa227771c58efceac99e763d1e03eb8386f88372.jpg


2 Comments
필리핀 01.09 16:58  
족발덮밥이 100밧이라...바가지가 심하네요ㅠㅠ
혹시 외쿡인 요금 아닐까요???
요술왕자 01.09 17:54  
[@필리핀] 제가 그래서 다른 손님들 돈내는 거 유심히 봤는데 다들 100밧씩 내더라고요... 구글에 있는 태국인 리뷰에도 100밧 가격 성토하는 글이 있어요
호기심 유발을 위해 일부러 고가 정책을 쓰는 것 같아요.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