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차(차옌,차뜨라므) 그리고 연유 이야기

홈 > 태국자료실 > 식당자료실
식당자료실

- 이곳에 있는 자료들은 인쇄하여 개인적인 용도로 사용가능하지만 인터넷 상의 다른 게시판 등을 이용하여 배포할 수 없습니다.
- 게시판 정보는 글 쓴 날짜가 오래 되었더라도 수정을 계속하므로 현재의 상황에 적용하셔도 무리 없습니다.
다른 곳에 퍼가는 것(복사, 가공)을 금지하며 글의 주소만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태국차(차옌,차뜨라므) 그리고 연유 이야기

요술왕자 7 737

태국은 더운나라 답게 여러가지 시원한 음료가 있지요.

그 중 차로 만든 음료도 있어요.

홍차를 진하게 끓여서 설탕을 듬뿍 넣은 다음 얼음 가득 담아 주는 '차 옌'

설탕이 많이 들어가서 무척 달콤하기도 하거니와 일반 홍차와는 조금 다른 맛입니다. 

 

 

연유를 넣지 않은 '차담옌' (Ice Black Tea)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4_9593.JPG 

 

 

 

길거리에서 파는 '차옌(차놈옌)' (Ice Milk Tea)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4_9096.JPG 

 

 

이렇게 기차 안에서도 팝니다.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0045.JPG 

 

 

 

 

 

이 태국 차는 태국 전통 차는 아닙니다.

1800년대에 중국 남부 사람들이 광산이나 농장 노동자로 태국에 많이 들어왔는데...

좋은 차를 마실 형편은 안되고 차 부스러기를 모아서 진하게 끓여 마신 것이 그 기원이지요...

 

태국식 커피로 알려진 '올리앙'도 마찬가지입니다. 중국인 노동자들이 커피는 비싸니까 커피에 검게 볶은 보리가루 등을 섞어서 끓여 먹은게 지금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차 놈 런 (따뜻한 밀크 티)

뒷쪽의 검은 것은 올리앙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2183.jpeg

 

 

 

태국 차 브랜드로는 차뜨라므가 유명하지요.

차 - 차

뜨라 - 상표

므 - 손

 

'손표차'란 뜻입니다. 엄지척하고 있는 손모양이 상표에요.

 

 

차 뜨라 므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4_856.jpg 

 

 

 

 

위에 보면 Thai Tea Mix 라고 씌어 있습니다.

즉 그냥 차가 아니고 차에 뭔가를 섞었다는 말입니다.

뭐가 들어있는지 한번 볼까요...

 

 

홍차 94%

설탕 5%

그리고 나머지 1%는 인공감미료와 인공색소입니다.

저 INS110은 '황색6호'라는 인공색소입니다.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1268.jpg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1764.jpg 

 

 

원래 립톤티 같은 건 차 100%죠...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9138_9688.png 

 

 

 

 

 

연유를 한번 볼까요...

 

원래 연유는 우유를 농축한 거에요. 쉽게 상하지 않게 하기 위해 여기에 설탕을 섞지요.

  

우리나라 서울우유에서 만든 연유입니다.

우유가 84% 이상 들어있습니다.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2766.png 

 

 

 

 

태국에서 파는 연유의 성분은 어떨까요?

 

 

 

티폿의 연유 제품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0417.jpg



 

 

 

765543e21a9aea96a91657449dca08b3_1557308755_0837.jpg

 

 

 

 

 

설탕 47.8% 

야자유 9.3%

유청가루 5.6%

우유 5%

분유 3.7%

 

우유에서 기원한게 15% 남짓 합니다.

그리고 아래 보면 INS 어쩌구 하는 것들은 인공유화제와 인공색소입니다.

 

티폿 제품 뿐만 아니라 카네이션, 말리, 팔콘 등 다른 연유제품도 마찬가지입니다.

연유라고 부르기에는 좀 애매한 식품이에요... 

 

  

암튼 그렇습니다.

 

 

먹지 말라는건 아니고, 화학첨가제에 민감하신 분들이라면 이런 것도 한번 검토해 보시라고 끄적여 봤습니다. 

 

 

7 Comments
다음생애 2019.05.08 20:58  
요즘 아침 10b 주고 사마시는 카페 보란도 사실은 중국 노동자들한테서 유래했군요...
올리브윤 2019.05.09 00:36  
와 잘 설명이 되어있네요 정리 감사합니다. 또 보도록 하겠습니다,
푸켓알라뷰 2019.05.11 11:58  
글 읽고 나서 제가 쓰는 연유의  성분을 보게 되네요
원유85.156% 백설탕
태국의 연유는 다양하게 첨가되었네요ㅎ
아이폰갤럭시 2019.05.13 18:07  
제주변 태국인들은
차옌 이라고 하면 연유가 들은것
차담옌 이라고 하면 연유가 안들은것을 말하던데

아닌가요?
요술왕자 2019.05.13 18:24  
말씀하신게 맞는 것 같습니다.
수정했습니다. 감사합니다~
정의구현 2019.05.19 11:43  
그런데 이상하게도 포이펫의 카지노에서는
대부분  태국사람이 고객인데도 음료코너에서 차옌
달라고하면 맑은녹차를 주네요~~늘 이상하게 생각됨
다만 블랙티하는 것이 요왕님 설명하신 차담옌이었고
차놈옌은 아예 없다는 이상함..^^
율봉이 2019.05.24 13:43  
멕시코나 다른 중남미 국가들도 저렇게 봉지에 음료수를 넣어 다니던데 비슷하네요 ㅋㅋㅋ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