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앙마이] 기름 쪽 빠지고 마늘향 가득한 인기식당. 살짝 추천~

홈 > 태국자료실 > 식당자료실
식당자료실

- 이곳에 있는 자료들은 인쇄하여 개인적인 용도로 사용가능하지만 인터넷 상의 다른 게시판 등을 이용하여 배포할 수 없습니다.
- 게시판 정보는 글 쓴 날짜가 오래 되었더라도 수정을 계속하므로 현재의 상황에 적용하셔도 무리 없습니다.
다른 곳에 퍼가는 것(복사, 가공)을 금지하며 글의 주소만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치앙마이] <SP치킨> 기름 쪽 빠지고 마늘향 가득한 인기식당. 살짝 추천~

고구마 2 440

 

<에스피 까이양 SP Chicken>

위치 https://goo.gl/maps/nGkL26ZAnGYJamF39

 

우리가 SP치킨을 처음 방문 했을 때는 창프악 근처였는데요, 그곳에서 왓 프라씽 남쪽으로 이사 온 지도 아주 오래 되었습니다. 아마 창프악 시절의 에스피를 기억하시는 분들은 많지 않으실 듯해요.

하여튼 그 시절에도 장사는 잘 되는 집이였는데 왓 프라싱으로 이전 한 후에도 승승장구입니다. 

갑빠 두둑한 공장형 닭을 쓰긴 하지만 속을 마늘로 채운 후 불 위에서 돌돌 돌려가며 굽느라 가슴살이라도 과하게 서걱이지 않고 육즙도 나름 괜츈해요. 

 

저는 5년전에 지인분들이랑 이곳에 와서는 똠얌꿍을 시켰는데, 음식을 무슨 장난하듯 옹졸한 양으로 가져다줘서 너무 실망이 되었어요.

그 후 발길이 향하지 않다가 이번에 다시금 와보니 좋더라구요. 여전히 손님도 많고요. 

이번엔 똠얌꿍 같은 건 절대 안 시키고 이집 주력메뉴인 고기와 쏨땀, 그리고 찰밥만 먹었어요. ^^

 

가격은 메뉴판을 참고해주세요. 

저희는 닭 반마리(까이양 킁 뚜어) 90밧, 돼지목살구이(커무양) 80밧, 이렇게 주문했고, 다른 테이블을 슬쩍 보니 동양인 손님들은 거의 우리처럼 닭 반마리와 돼지구이 또는 소고기 구이에 태국식 고기무침인 ‘랍’과 ‘남똑’도 많이 드시더군요. 

서양인들은 1인당 각각 닭고기 반 마리 씩 먹기도 해요. 소, 돼지, 닭을 한자리에서 다 먹으면 그랜드슬램이구먼요. 

 

우리는 본격적인 점심시간보다는 좀 이르게 가서 가볍게 자리를 잡을 수 있었는데 12시반만 되어도 앞에서 좀 대기해야 하더라고요. 일요일이라서 더 손님이 많아 그런건지도...

직원들도 대략 무난한 편이고 업장도 깔끔한 편이였어요. 

 

까이양은 뱃속에 짭짤한 마늘향이 듬뿍 배여서 먹는 내내 감칠맛이 꽤 납니다. 껍질도 느끼할 게 없고요. 

예나 지금이나 대나무 바구니가 아닌 사기그릇에 밥 담아 주는 건 똑같네요. ^^

 

위치는 왓프라씽 사원의 바로 남쪽(왼쪽)길에 있고 예전에는 늦게까지 했는데 요즘은 오후 5시에 마감 인 듯해요. 

막 멀리서 애써 찾아올 것까지는... 싶기도 하지만, 왓 프라씽은 치앙마이에 오는 여행자들은 한번씩은 다 보게 되는 곳이니까, 만약 여기 구경 왔다면 온 김에 이 인기식당에서 식사 해보는 것도 괜찮을 될거예요. ^^

 

 

 

c36e41d6e4adcc97dc5e7621dd968a8f_1566446



까이양 (닭구이) 반마리
c55309a34e4eb1e23f54073b2ac91902_1566397092_9882.jpg


쏨땀타이 (태국식 쏨땀)
c55309a34e4eb1e23f54073b2ac91902_1566397094_4634.jpg


커무양 (돼지고기 구이)
c55309a34e4eb1e23f54073b2ac91902_1566397095_1973.jpg


 


c55309a34e4eb1e23f54073b2ac91902_1566397093_8188.jpg


 


c55309a34e4eb1e23f54073b2ac91902_1566397097_3045.jpg

 

 

 

 

2 Comments
짜이옌 2019.11.28 12:24  
까이양&커무양&쏨땀타이&맥주=궁극의 조합
코코넛라떼 2019.12.18 04:14  
진짜 맛있겠네요 여기가 아니더라도 치킨요리는 꼭 먹어봐야겠습니다
제목